Write and publish a post on Steem
1
Write and publish a post on Steem
The community upvotes your post
2
The community upvotes your post
Earn rewards in Steem
3
Earn rewards in Steem

Trending topics

    New to Busy?

    Interesting People

    Sort byTrending

    mipha
    59

    kr
    Steemit

    아 리얼 짜고 단거를 많이 먹어야 삶의 행복도가 높아진다.

    트레이너가 제발 저녁에는 짜고 단거 먹지말래서 요즘 피하고 있는데 스트레스 이만저만이 아니다. 삶의 행복도가 낮아지는 기분이다. 예전에 먹던 곱창볶음이나 닭껍질튀김세트 이런게 너무 끌려온다 도대체 신은 시스템을 왜 이따구로 짠거냐 맛있는거=몸에 안…

    mipha
    59

    kr
    Steemit

    스팀 업비트보내려다가 스파로 풀충전했다 이런 젠장 빌어먹을 이거 어쨰야함ㄴ??

    그냥 13주 닥치고 기다려야함?? 이거 되물라ㅣㄹ수없나?? 아 씨바 젠장 젠장 젡당ㅈㅇㅈㅇ젠잦앙 고객센터 없냐? 네드 이새끼 시스템을 왜이따구로 만든거양 ㅇㄴㅁ어ㅏㄴㅁ안ㅁㄹ앙바리먹어릉을 씨빱[email protected]ㄷ24ㅁㄹㄴㄹ ㅁㄴㄹㄴㅁㄹㄷ325235325

    jini-zzang
    64

    actifit

    액티핏 일기 2019년 12월 9일 (월)

    건강 관리에 운동도 중요하지만, 잘 먹는 것 또한 중요하다. 먹을 걸 줄여야 한다며 괴로워 하는 것은 아무 의미가 없다. 정신적인 스트레스나 압박이 오히려 해가 될 수도 있다. 차라리 잘 먹고 더 움직인다 생각하는 게 마음이 편하다. 그래서 오늘도…

    jini-zzang
    64

    actifit

    액티핏 일기 12월 7일

    토요일은 역시 집안일이 제 맛! 이번에는 가족들의 안입는 옷들을 정리했다. 너무 많아서 한번이 아닌 여러번 나누어 옷들을 내놓았다. 집안일도 하기 나름이라 마음먹으면 일의 양은 끝이 없다. 마치고 나니 기분은 좋어지더라는!! 보람찬! 하루 일을! …

    jini-zzang
    64

    actifit

    액티핏 일기 2019년 12월 11일 (수)

    이날 점심 때까지만 해도 미세먼지가 극심했다. 그렇지만 산책을 하고 싶어서 편의점에 들러 마스크를 샀다. 밖을 나와보니 구름의 윤곽이 보였다. 공기가 맑아지고 있다는 신호였다. 다행히 저녁에는 미세먼지가 많이 줄어 외출에 지장이 없었다. 다시 실외…

    jini-zzang
    64

    actifit

    2019년 12월 12일 (목) - Actifit, Splinterlands

    공기가 좋아져서 밤산책을 할 수 있었다. 집 근처에서만 돌다가 다른 동네로 와보니 또 다른 재미가... 이제 걷는 범위를 좀 더 넓혀보자. 드래곤 덱으로 일퀘가 순탄했으나... 이번에 호되게 겪었다. 역시 운이 좋았던 거. 강한 상대를 계속 만…

    jini-zzang
    64

    actifit

    2019년 12월 10일 (월) - Actifit, Splinterlands

    미세먼지가 많아 밖에서 운동하기 안 좋은 날이었다. 밖으로 나오면 기침 나오기 일쑤.. 안개가 끼면서 매스꺼움은 더해졌다. 집안 공기도 안 좋아졌다. 이제는 집에도 공기청정기를 들여야 하나... 어떻게 만보는 넘겼다. 액티핏 만세~. 스몬 일기…

    mipha
    59

    kr
    Steemit

    아메리카노가 수분을 흡수한다네

    형들 알았냐? 근데 왜 말안해줬ㄲ냐 나 물하루 2리터씩 먹을려고 앱도 설치한놈인데 아메리카노가 수분을 흡수한다는 얘기듣고 머가리 충격 제대로 왔다 그럼 아메리카노는 먹을수록 목이마른 음료수란건데 이거 완전 븅신 아니냐? 그럼 먹는 목적이 뭐지? 가만…

    jini-zzang
    64

    actifit

    액티핏 일기 2019년 12월 8일 (일)

    어제 밤... 먹은게 많아 소화도 잘 안되고 머리도 좀 아파서 편의점도 들를겸 산책을 좀 하고 왔다. 이유는 모르겠지만 밖으로 나와 걸어보니 오히려 아픈 게 덜했다. 열이 살짝 올라왔는데, 찬바람이 그걸 식혀줘서 그런 것인지... 좀 더 걸으면 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