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to Busy?

클래식 - 우연히, 우연히, 우연히... 그러나...

5 comments

djusti
72
27 days agoBusy3 min read

안녕하세요.버들붕어입니다.^^

오늘 소개할 영화는 2003년 개봉한 곽재용 감독의 "클래식"입니다.

개요 : 멜로/로맨스, 드라마 한국 132분 2003 .01.30 개봉

감독 : 곽재용

출연 : 손예진(지혜/주희), 조승우(준하), 조인성(상민)

등급 : [국내] 12세 관람가

1.jpg


줄거리

우연히, 우연히, 우연히... 그러나... 반드시 잊혀진 약속이 깨어났다.

같은 대학에 다니는 지혜(손예진)와 수경은 연극반 선배 상민(조인성)을 좋아한다. 하지만 호들갑스런 수경이 상민에게 보낼 편지의 대필을 부탁하고, 지혜는 수경의 이름으로 상민을 향한 자신의 감정을 고백한다. 지혜의 편지로 맺어진 수경과 상민이 가까워지면서 지혜는 괜한 죄의식에 상민을 멀리 하려 하지만, 우연하게도 자꾸만 마주치게 된다.

7.jpg

오래 전, 사랑은 이미 시작되었다... 한편, 아빠를 일찍 여읜 지혜는 지금은 해외 여행 중인 엄마 주희와 단둘이 살다. 엄마의 빈자리를 털기 위해 다락방을 청소하던 지혜는 우연히 엄마의 비밀 상자를 발견하게 된다. 주희의 첫사랑의 기억이 고스란히 담겨있는 비밀 상자를 보면서 지혜는 엄마의 클래식한 사랑을 조금씩 알게 된다.

2.jpg

귀를 기울이면, 그들의 안타까운 사랑이 들려온다!! 1968년 여름... 방학을 맞아 시골 삼촌댁에 간 준하(조승우)는 그곳에서 성주희(손예진)를 만나, 한눈에 그녀에게 매료된다. 그런 주희가 자신에게만 은밀하게 '귀신 나오는 집'에 동행해줄 것을 부탁해온다. 흔쾌히 수락한 준하는 흥분된 마음을 가까스로 누르며 주희와의 약속 장소에 나간다. 그런데 갑작스런 소나기를 만나 배가 떠내려가면서 귀가 시간이 늦어지고, 이 일로 주희는 집안 어른에게 심한 꾸중을 듣고 수원으로 보내진다.

3.jpg

작별 인사도 못하고 헤어진 주희를 향한 준하의 마음은 안타깝기만 하다. 그렇게 방학이 끝나고 학교로 돌아온 준하는 친구 태수에게 연애편지의 대필을 부탁받는데, 상대가 주희란 사실에 깜짝 놀란다. 하지만 태수에게 그 사실을 말하지 못하고, 태수의 이름으로 자신의 마음을 담아 주희에게 편지를 쓴다. 운명이 던져준 또 한번의 인연 편지를 대신 써주며 사랑이 깊어간 엄마와 자신의 묘하게도 닮은 첫사랑. 이 우연의 일치에 내심 의아해하는 지혜는 상민에 대한 생각이 더욱 깊어만 간다. 하지만 이미 친구의 연인이 되어버린 그를 포기하기로 마음먹는데...


0.jpg

얼마전에 우연히 tv를 보다가 "클래식" 영화가 잠깐 소개가 되었습니다. 정말 오래전에 재미있게 봤었던 영화..
영화의 배경은 1960년대와 현재입니다. 두 연인의 슬픈 아름다운 사랑를 주제로 만든 영화인데 우연은 운명이 된다는 마음 아픈 영화네요.ㅠㅠ

6.jpg

손예진의 애절한 연기가 가슴에 와 닿았던 기억이 나네요. 손예진 뿐만 아니라 남자배우로 조승우와의 사랑 이야기는 정말 가슴 뭉클하게 만들더군요. 특히 이 영화는 여성분들이 좋아할만한 로맨스 장르여서 여성분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지 않았나 싶습니다.

4.jpg

영화를 보다보면 "소나기" 와 비슷하다는 느낌을 받게 하는 전형적인 사랑이야기를 다룬 영화입니다.
소나기도 60년대 ,70년대 저의 아버지 시대에 겪었을 사랑이야기를 다룬 영화입니다.
"클래식"은 과거 이야기와 현재 이야기가 교차되면서 영화 스토리가 만들어져 갑니다. 물론 어색하지 않고 부드럽게 이어지는 점이 정말 잘 만든 영화라고 할수 있어요. 게다가 영화 ost로 정말 사랑이라는 분위기에 걸맞게 마음을 감동시키게 하는 역할을 제대로 해준듯 싶습니다.

5.jpg

그리고 영화에 나오는 많은 ost 음악이 인기를 끌었었는데요. 그 중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음악이 바로 김현중 그랬나봐 입니다. 이 노래 정말 많이 들었었는데 클래식 영화와 정말 잘 어울리는 가사와 멜로디였어요.

너에게 난 나에게 넌~~
이 노래도 정말 가슴 뭉클하게 해주는 묘한 음악입니다. 노래를 듣다보면 정말 소중한 사람이 더 소중하게 느껴지게 만드는 그런 노래였어요.
아마 가장 대중에게 알려진 곡이 아닐까 싶네요.

클래식 영화는 정말 음악이 너무 좋은거 같아요. 오랜만에 다시 들어봐도 옛 추억이 떠오르네요. 누구나 가지고 있는 소중한 첫사랑의 기억~~

이루지 못한 사랑..누구나 첫사랑에 대한 기억이 있을껍니다. 첫사랑은 이루어지지 않는다고 하는 말이 있죠. 대부분 이루지 못하고 새로운 사랑을 만나게 되죠. 정말 첫사랑을 다시 기억하게 해준 로맨스 영화중 최고라고 할수 있습니다.^^

Comments

Sort byBest